2019/02/16(토) 사람들이 두려워하는 것 (292)

 

사람들이 두려워하는 것 

 나는 여러 사람들을 가까이 관찰하면서 이토록 나이를 많이 먹고 오늘에 이르렀다. 그래서 사람들이 무엇을 가장 두려워하는지 나는 알고 있다. 당연한 이야기지만, 국민의 99%는 굶는 것을 가장 두려워하고 있다. 먹을 것을 되도록 많이 간직해 두려는 욕심 때문에 사람으로 사는 세상이 편안치가 않다.

 

  사사로운 자리에서 교육을 잘 받은 어떤 사람이 정부의 잘못을 신랄하게 비판하는 것을 듣고 어떤 이가 그에게 이렇게 권면하였다. “많은 사람들을 모아놓고 그런 말씀을 좀 하셔야지요라고 했더니 그 반응이 즉각적이었다. “나도 처자가 있습니다.” 간단한 답변이지만 의미심장하다. 직장에서 쫓겨나면 자기만이 아니라 가족들이 무엇을 먹고 살겠는가. 그 다음으로 두려워하는 것이 무엇인가. 감옥에 가는 것으로서, 인간은 나면서부터 감옥에 가는 것은 질색이다. “계속 그렇게 떠들면 감옥에 보내겠다고 하면 그 사람은 당장 조용해진다. 감옥에 가면 밥도 주고, 옷도 주고, 잠자리도 제공해 주는데 왜 그렇게 영어의 몸이 되는 것을 두려워하는가.

 

  그렇다면 사람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이 무엇인가. “정말 말을 안 들으면 아예 죽여 버리겠다라고 하면 기가 세지 못한 대부분의 사람은 곧 무릎을 꿇는다. 그렇다면 사람이 제일 두려워하는 것은 죽임을 당하는 것이 아닌가? 그것이 인생의 최악의 두려움이다.

 

김동길

Kimdonggill.com


 

 No.

Title

Name

Date

Hit

405

2019/05/21(화) 한국은 어디로 (386)

김동길

2019.05.21

410

404

2019/05/20(월) 세계 대전은 또 일어나나? (385)

김동길

2019.05.20

668

403

2019/05/19(일) 이해 못할 축복 I (384)

김동길

2019.05.19

778

402

2019/05/18(토) 될수록 알아듣기 쉽게 (383)

김동길

2019.05.18

976

401

100년의 사람들 -김동길의 인물에세이- (74) 이은상

김동길

2019.05.18

445

400

2019/05/17(금) 교만하면 망한다 (382)

김동길

2019.05.17

815

399

2019/05/16(목) 이승만의 꿈 (381)

김동길

2019.05.16

917

398

2019/05/15(수) 김옥균의 꿈 (380)

김동길

2019.05.15

857

397

2019/05/14(화) 홍경래의 꿈 (379)

김동길

2019.05.14

938

396

2019/05/13/(월) 묘청의 꿈 (378)

김동길

2019.05.13

867

395

2019/05/12(일) 나라 생각 (377)

김동길

2019.05.12

948

394

2019/05/11(토) 친구 생각 (376)

김동길

2019.05.11

1014

[이전] 1[2][3][4][5] [다음]